타비 탄생 30주년 기념 에디션

메종 마르지엘라(Maison Margiela)가 타비 부츠의 탄생 30주년을 기념한 특별 에디션을 선보인다. 새롭게 공개된 주인공은 타비 부츠의 실루엣을 그대로 스니커즈로 재현해 의미를 더했다. 고급스러운 레더를 메인 소재 바탕에, 광택감 있는 고무로 스플릿 토우를 완성해 포인트 요소를 더했으며, 시그니처 넘버링으로 아이코닉 한 자태를 완성했다. 세련된 블랙 컬러에 화이트로 더해진 로고 타이포와 스티치 디테일이 군더더기 없이 깔끔하게 완성된 점도 놓치지 말아야 할 포인트. 가격은 81만 원대로, 센스(ssense.com)에서 단독으로 판매 중이다. 벌써부터 품절 행렬을 기록한다고 하니, 구매를 원한다면 더 늦기 전에 서두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