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아이콘의 대담한 만남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MCM이 19 가을, 겨울 캠페인을 전 세계 동시 공개했다. ‘Z세대’를 대표하는 아티스트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를 필두로 전개된 이번 캠페인은 규율에 구속받지 않는 밀레니얼 세대의 건강한 저항정신을 담아냈다. 뿐만 아니라 가방, 의류, 액세서리 등 전 라인업을 MCM만의 새로운 젠더리스 스타일링으로 완성한 점도 눈여겨볼만하다. 이번 작업에는 런던 기반 신예 포토그래퍼 레아 콜롬보(Lea Colombo)와 래퍼 겸 프로듀서 차일디쉬 메이저(Childish Major)도 함께해 비주얼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들의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MCM 공식 홈페이지(mcmworldwide.com)와 아래 영상에서 확인해보자.

한편, 빌리 아일리시는 “우리는 지금껏 한 가지 삶의 방식에 익숙해서 다른 이들의 라이프스타일이 틀렸다고 생각해왔다. 나는 사람들이 불편해하는 것을 일부러 자극하고 건드리고 싶다”며 “MCM의 이번 캠페인은 우리세대의 독특한 저항정신을 담아내고 있어 작업에 참여하게 됐다”며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