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driver-license-will-be-issued-in-september-01

이르면 오는 9월부터?

이르면 오는 9월부터 뒷면에 개인 면허 정보를 영문으로 표기한 운전면허증이 발급된다. 면허 정보뿐만 아니라 소지자가 운전할 수 있는 차량 종류도 함께 표시된다. 지난 15일, 도로교통공단은 “운전면허증 효력이 인정되는 외국 국가에서 신청자에 한해 영문을 표기한 운전면허증을 발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법이 공포되면 즉시 시행될 수 있도록 일정을 조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새 면허증이 도입되면 영국, 캐나다, 싱가포르 등 최소 35개국에서 별도 절차 없이 면허증을 사용할 수 있게 되며, 여기에 위•변조 방지를 위한 각종 보안 요소도 추가될 예정. 이로써, 해외 운전 시 국제운전면허증, 대사관 공증을 발급받아야 했던 불편이 최소화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