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귀반사 소재인 ‘제노’를 주목.

아디다스(adidas)가 싱그러운 봄을 가득 담은 러닝화, ‘울트라부스트 스프링 나이트’를 출시한다. ‘울트라부스트 스프링 나이트’는 재귀반사 소재인 ‘제노(XENO)’를 로고와 삼선 등에 적용해, 어두운 곳에서 빛을 받으면 은은하게 반사되는 분홍, 보랏빛 컬러가 화사한 봄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게 해주는 점이 큰 특징이다. 평소에는 올 화이트 컬러로 다양한 룩에 스타일리시하게 활용할 수 있으며, 밤에는 제노 소재가 반사되며 드러나는 화려한 컬러감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디자인 요소 외에도 울트라부스트의 명성에 걸맞은 다양한 기술력도 반영됐다. 먼저, 기존 울트라부스트 갑피에 통기성 기능이 더해진 ‘클라이마’ 원사의 프라임니트 소재를 갑피에 적용, 점차 따뜻해지는 날씨에도 쾌적한 러닝을 즐길 수 있다. 이어 중창에는 뛰어난 탄력성과 달릴 때 지면으로부터 받는 충격을 추진력으로 변화시켜주는 에너지리턴의 ‘부스트’ 기술력이 적용됐다. 마지막으로, 아웃솔에는 다양한 지면 환경에서도 흔들림 없는 접지력을 제공하는 컨티넨탈사의 고무가 사용되는 등 완벽한 러닝을 위한 고도의 기술력이 접목됐다.

‘울트라부스트 스프링 나이트’는 오는 5월 11일부터 아디다스 강남 브랜드센터를 비롯 명동, 롯데월드몰, 코엑스, 영등포 타임스퀘어점과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shop.adidas.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21만 9천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