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 개그우먼의 화려한 등장

미투 운동, 각종 여혐 범죄 등의 확산으로 페미니즘이 작년부터 주요한 화두로 떠오르며 ‘여성’의 활약은 새로운 척도가 되었다. 사회 제도와 고정관념 탈피를 간절히 희망하는 여성들이 힘을 합쳐 목소리를 모으기도 했고, 각자만의 스타일로 여성의 메시지를 담은 브랜드들의 행보가 점차 눈에 띄게 등장하고 있으니. 지난달, 나이키도 이 흐름에 발맞춰 가능성을 믿고 나아가는 여성들인 엠버, 박나래, 청하, 박성현, 지소연이 참여한 영상 공개와 함께 ‘2019 우먼스 저스트 두 잇(2019 Women’s Just Do It, 이하 JDI)’ 캠페인의 신호탄을 쏘았다. 캠페인과 더불어 인생 변곡점을 맞이하게 된 19학번 새내기를 비롯한 50여 명의 여대생들을 대상으로 그들에게 주체적인 삶에 영감을 부여하기 위한 ‘위대한 보이스’ 이벤트도 진행되었다.

‘너라는 위대함을 믿어’. 이번 JDI 캠페인은 모든 여성에게 끊임없이 질문을 던진다. 색안경을 낀 타인에 의해 스스로를 억압하는가, 자신의 무한한 가능성에 한계를 두는가, 어떠한 난관 앞에서도 꿈을 잃지 않고 주체적으로 선택하고 있는가. 참된 가치와 에너지를 지닌 여성 대표 5인이 토크 콘서트를 통해 명쾌한 조언을 건넸다. 패널은 계속해서 도전하는 불굴의 작사가 ‘김이나’,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한 아티스트 ‘엠버’, 솔직하고 당당함이 매력인 만능 엔터테이너 ‘박나래’, 자신을 믿고 과감하게 나아가는 복싱 세계 챔피언 ‘최현미’ 그리고 당당함으로 많은 이들에게 영감을 선사하는 스트리트 댄서 ‘헬레나’. 이들이 전한 메시지는 사회적인 편견과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에 대한 해답으로 충분했다. 그중에서도 많은 참가자들의 마음을 울린 박나래의 코멘트는 아래와 같다.

 

모두의 내면에는 작은 씨앗이 하나씩 있습니다. 이 작은 씨앗에 물과 거름을 주는 것과 같이, 꾸준히 자신을 사랑하고 배워나간다면 어느새 작은 씨앗은 위대함으로 성장하게 되지요.”

 

 

현장의 열기를 이어가 여성 새내기들의 내면에 내재된 위대함을 일깨우기 위한 트레이닝 세션도 마련되었다. 활기찬 음악에 맞춰 몸과 마음을 단단케한 ‘점핑 트램펄린’과 팀을 꾸려 에너지를 북돋는 ‘인터렉션 농구’ 활동으로 여성의 강인함을 다지기기도. 또한, 나이키는 JDI 캠페인 기간 동안 다양한 이벤트도 병행하고 있다. 2월 8일부터 28일까지 참가자들이 나이키 공식 사이트를 통해 매주 스포츠 미션을 수행하는 디지털 챌린지, #위대한챌린지.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주어진 자신의 도전 과제를 포스팅하면 참가자들의 누적 수에 따라 나이키 스포츠 브라가 기부되는 활동이다. 이어 세계 여성의 날을 기념해 3월 8일부터 3일간 러닝, 댄스, 축구 등 다양한 스포츠와 문화체험, 뮤직 페스티벌까지 즐길 수 있는 #위대한페스티벌을 개최해 이번 캠페인의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나이키 우먼스 JDI 캠페인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NIKE.COM/JUSTDOIT)에서 확인 가능하니 참고하시길.

View this post on Instagram

나이키(@nikewomen)가 스스로의 가능성을 믿는 도전적인 여성들을 위해 ‘위대한 보이스’ 이벤트를 개최했습니다.👩🏻 작사가 김이나(@eanakim), 개그우먼 박나래(@wooju1025), 아티스트 엠버(@ajol_llama), 복싱 세계 챔피언 최현미(@hyunmi.choi.7), 스트리트 댄서 헬레나(@helena_hy) 등 참된 가치와 에너지를 지닌 여성 대표 패널은 토크쇼를 통해 19학번 새내기 대학생 50여 명을 비롯한 참가자들에게 여자다움이란 사회적 틀에 갇히지 않고 각자의 위대함을 북돋는 희망의 메시지를 건넸는데요,🔥 이와 더불어 엠버와 최현미는 트레이닝 세션의 ‘점핑 트램펄린’과 ‘인터렉션 농구’도 함께 참여해 여성의 강인함을 다지기도 했죠.⛹🏻‍♀️ 너라는 위대함을 믿어! 모든 여성의 위대한 도전은 계속됩니다.✔️

A post shared by eyesmagazine (@eyesmag)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