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0년대의 클래식 실루엣을 재현하다.

꼼데가르송(COMME des GARÇONS) 블랙 라인과 나이키(nike)가 협업 슈즈를 발매한다. 하이테크 운동화에서 영감 얻어 황금기였던 1990년대의 클래식 실루엣을 고스란히 재현해 사이드에 배치된 슈 레이스가 메인 포인트. 두꺼운 어퍼에 스웨이드 소재를 조합해 겨울 시즌과 어울리는 디테일을 완성했다. 나이키의 아이콘인 스우시와 CDG 로고를 양 사이드에 배치한 점도 매력적이다. 아직 정식 발매일은 발표되지 않았지만, 이번 컬렉션은 도버 스트릿 마켓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소식을 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