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분함의 미학

설립 1966년 이래로 현재까지 다채로운 스타일을 선보여 온 반스(Vans)가 새로운 컬렉션을 통해 오버 핏과 컬러 믹스 매치 등 창의적인 스타일을 제안한다. 부여된 타이틀은 ‘컬러 띠어리(Color Theory)’. 어패럴 라인은 블랙, 살구, 코세어(Corsair), 드라이 로즈, 화이트의 감각적인 다섯 가지 컬러가 적용된 후디, 크루넥, 티셔츠, 모자 등 다양한 아이템으로 풋웨어 라인은 어센틱, 클래식 슬립-온, 에라, 스케이트-하이, 올드스쿨 실루엣으로 구성됐다. 유니섹스 사이즈로 이루어져 어패럴 컬렉션과 조합해 누구나 쉽게 자신만의 컬러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는 점이 특징. 전 제품군은 8월 9일 바로 오늘부터 전국 반스 매장 및 공식 온라인 스토어(shop.vans.c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가격대는 3만 5천 원에서 7만 9천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