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인치, 13인치 200만 원대.

애플(Apple)이 터치 바를 장착한 15형, 13형 버전의 ‘맥북 프로’를 공개했다. 해당 모델은 인텔 8세대 코어 프로세서에 새로운 램과 스토리지 옵션, 주변 광에 따라 색온도를 바꿔주는 트루 톤 디스플레이, 보안 강화를 위한 새로운 T2 보조프로세서를 탑재했다. 15형에는 6코어를 부여해 최대 70% 빠른 속도를 기대할 수 있고, 13형은 쿼드 코어로 최대 2배 빠른 성능을 구현한다. 뿐만 아니라, “안녕 시리(Hey Siri)”라고 목소리로 깨울 수 있는 시리 호출 기능, 소음을 줄인 3세대 버터플라이 키보드까지 적용돼 먼지나 부스러기만으로도 키보드가 입력되지 않는 현상이 개선됐을지 주목된다. 신형 맥북 프로의 발매 가격은 15인치는 299만원, 13인치 229만 원부터 시작한다. 그러나 국내 출시 일정은 미정. 추후 업데이트 소식을 기대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