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과 트렌드의 완벽한 접점.

유니섹스 디자이너 브랜드 르반(LEVARN)이 봄 시즌 옷장 속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줄 18 봄 컬렉션을 공개했다. 타이틀은 말 그대로 ‘편안함을 제안하다(Suggest Comfortable)’. 기존 르반이 추구하던 이미지와는 사뭇 다르게 전개한 이번 컬렉션은 입는 사람이 스스로 입고 싶어지는 옷을 제안하기 위해 편안함에 가장 중점을 두었으며, 이러한 르반의 세심한 노력이 실용적인 실루엣에 잘 드러난다. 활동 시 몸에 소프트하게 닿는 원단과 어떠한 색상과도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톤 다운된 컬러 팔레트가 포인트. 웨어러블한 셔츠에 여유로운 실루엣이 강점인 팬츠를 함께 매치해도 충분히 멋스럽다. 군더더기 없는 미니멀한 디자인이 특징이지만, 보면 볼수록 시선을 끄는 디테일을 눈여겨보길. 구매는 여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