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없던 우유’ 시리즈의 1번 타자.

빙그레(Binggrae)가 바나나맛 우유 마케팅 활동의 일환으로 ‘세상에 없던 우유’ 시리즈를 선보인다. 그 첫 번째 주인공은 오디맛 우유. 베리와 우유의 적절한 조합으로 탄생한 이 음료는 오디 특유의 상큼 달콤한 풍미에 부드러운 우유 감칠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팬톤(PANTONE)이 선정한 올해의 컬러인 울트라 바이올렛을 연상케 하는 보랏빛도 눈길을 끈다. 패키지는 빙그레의 대표 제품인 바나나맛 우유의 단지 모양. 빙그레가 야심차게 준비한 오디맛 우유는 오늘부터 6월까지만 한정 판매되며, 7월부터는 또 다른 새로운 우유를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