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프 인테리어의 끝판왕

이케아(IKEA)가 애플(Apple)사의 최신 iOS11 기반으로 증강현실 기능을 탑재시킨 애플리케이션 ‘이케아 플레이스(IKEA Place)’를 공개했다. 가구 구매에 앞서 공간에 어울릴만한 컬러와 디자인, 크기 배치를 직접 시험해볼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이케아 플레이스. 사용방법은 간단하다. 앱 다운 후, 바닥을 스캔해 2천여 점 중 취향에 맞는 이케아 가구를 자유롭게 배치해보고 해당 제품을 구매하면 끝. 이는 더 이상 번거롭게 집 밖을 나서지 않아도 셀프 인테리어의 끝판왕이 될 수 있다는 희소식이 아닌가. 무료로 다운 가능한 이케아 플레이스 애플리케이션은 아쉽게도 현재 미국에서만 사용 가능하다.